HOME |  CONTACT US |  ADMIN

쓰시마소식
ㆍHOME > 커뮤니티 > 쓰시마소식
제목 화려한 조선통신사 행렬-나가사키시문(2004.8.9)
등록일 2004. 08. 12 조회수 1,633
쓰시마 아리랑축제의 하이라이트인 조선통신사 행렬이 8일 쓰시마시 이즈하라마치에서 재현되어,

약 500명이 한국의 민속의상과 쓰시마번 무사로 분장하여 화려하게 행렬을 재현하였다.

행렬은 국가지정사적인 카네이시성 누문에서 출발하였다.

한국의 전통무용과 음악이 어우러져 약 2㎞의 코스를 화려하게 수놓았다. 이즈하라 항에서는 국서

교환식이 재현되었다.

정사역의 안준태 부산광역시 정무부시장과 소우 쓰시마번주로 분한 키타니 부시장이 양국의 우호

를 약속하였다.

조선통신사는 에도시대 조선왕조가 파견한 외교 사절단이다.

쓰시마번은 사절단의 에도방문을 도와주고 양국의 관계를 중개하는 역할을 담당하였다.
이전 현해탄 뱃길이 다시 붐빈다 - 국제신문 (2004.6.18) 2004. 07. 01  |  1,950
현재 화려한 조선통신사 행렬-나가사키시문(2004.8.9) 2004. 08. 12  |  1,633
다음 한국에서 60명 참가, 조선통신사행렬 재현-西日本신문(2004.8.10) 2004. 08. 12  |  1,614
  • 373
  • 3069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