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CONTACT US |  ADMIN

쓰시마소식
ㆍHOME > 커뮤니티 > 쓰시마소식
제목 한일우호 가교역할 대마도 기요출장소장-부산일보(2005.4.1)
등록일 2005. 04. 07 조회수 1,553
최근 일본의 독도 영유권 주장과 교과서 왜곡 파문으로 한일 간의 관계가 악화되고 있는 가운데 일본 나가사키현 대마시 출장소 기요 다순지 소장은 "상당히 유감스러운 일이며 빨리 조용해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지난달 30일 오전 11시 일본 대마시 나가사키현 출장소에서 만난 기요 소장은 "상당히 유감스러운 일이다. 최근 독도 파동으로 민간 교류까지 악영향을 받고 있으며 특히 대마시와 한국의 지방자치단체간의 오랜 우정에 금이 갈까 봐 두렵고 걱정스럽다"고 말했다.

또 소장은 "최근 일본에 몰아닥친 불경기로 일본인의 대마도 관광은 늘지 않고 있는 반면 한국인의 대마도 방문은 비약적으로 늘고 있다"며 "대마도가 한일 우호에 중요한 가교 역할을 하는 만큼 책임감을 가지고 이번 사태에 임하겠다"고 말했다.

특히 "대마 시민들은 매년 '아리랑축제' '국경 마라톤' '친구 음악제' 등 한국 관련 민간 3대 축제를 개최하는 등 한국과의 우호 교류를 굉장히 바라고 있다"고 말했다. 김형기자
이전 학생들에 부산유학 인기, 교육교류 확대 적극검토(쓰시마고교 요네쿠라 교장)- 국제신문 (2005.2.14) 2005. 02. 15  |  1,907
현재 한일우호 가교역할 대마도 기요출장소장-부산일보(2005.4.1) 2005. 04. 07  |  1,553
다음 [문화 살롱] 조선통신사연지연락협의회 마츠바라 회장-국제신문(2005.4.7) 2005. 04. 07  |  1,622
  • 374
  • 306955